2024.06.18 (화)

  • 맑음속초29.3℃
  • 맑음24.6℃
  • 맑음철원25.1℃
  • 맑음동두천26.6℃
  • 맑음파주25.2℃
  • 맑음대관령25.1℃
  • 맑음춘천25.5℃
  • 맑음백령도23.7℃
  • 맑음북강릉29.5℃
  • 맑음강릉31.7℃
  • 맑음동해30.2℃
  • 맑음서울27.1℃
  • 맑음인천23.5℃
  • 맑음원주26.2℃
  • 맑음울릉도27.9℃
  • 맑음수원25.9℃
  • 맑음영월24.1℃
  • 맑음충주25.2℃
  • 맑음서산25.6℃
  • 맑음울진29.2℃
  • 맑음청주26.1℃
  • 맑음대전26.5℃
  • 맑음추풍령25.2℃
  • 맑음안동26.2℃
  • 맑음상주27.1℃
  • 맑음포항29.5℃
  • 맑음군산25.2℃
  • 맑음대구28.8℃
  • 맑음전주27.2℃
  • 맑음울산27.6℃
  • 맑음창원27.4℃
  • 맑음광주27.1℃
  • 맑음부산27.3℃
  • 맑음통영24.4℃
  • 맑음목포24.8℃
  • 맑음여수26.1℃
  • 맑음흑산도26.4℃
  • 맑음완도26.7℃
  • 맑음고창26.8℃
  • 맑음순천25.9℃
  • 맑음홍성(예)26.8℃
  • 맑음24.3℃
  • 맑음제주26.4℃
  • 맑음고산21.7℃
  • 맑음성산26.5℃
  • 맑음서귀포25.8℃
  • 맑음진주27.5℃
  • 맑음강화24.6℃
  • 맑음양평23.4℃
  • 맑음이천25.2℃
  • 맑음인제24.3℃
  • 맑음홍천24.5℃
  • 맑음태백27.7℃
  • 맑음정선군26.6℃
  • 맑음제천23.5℃
  • 맑음보은25.4℃
  • 맑음천안25.6℃
  • 맑음보령26.2℃
  • 맑음부여25.2℃
  • 맑음금산26.0℃
  • 맑음25.6℃
  • 맑음부안26.2℃
  • 맑음임실26.8℃
  • 맑음정읍27.2℃
  • 맑음남원26.8℃
  • 맑음장수25.7℃
  • 맑음고창군26.9℃
  • 맑음영광군26.4℃
  • 맑음김해시27.7℃
  • 맑음순창군26.2℃
  • 맑음북창원28.1℃
  • 맑음양산시28.7℃
  • 맑음보성군28.1℃
  • 맑음강진군27.0℃
  • 맑음장흥27.7℃
  • 맑음해남25.8℃
  • 맑음고흥27.9℃
  • 맑음의령군27.4℃
  • 맑음함양군29.4℃
  • 맑음광양시27.6℃
  • 맑음진도군25.1℃
  • 맑음봉화25.4℃
  • 맑음영주27.6℃
  • 맑음문경28.7℃
  • 맑음청송군27.0℃
  • 맑음영덕28.8℃
  • 맑음의성27.6℃
  • 맑음구미28.5℃
  • 맑음영천28.4℃
  • 맑음경주시29.4℃
  • 맑음거창29.0℃
  • 맑음합천27.8℃
  • 맑음밀양28.9℃
  • 맑음산청29.5℃
  • 맑음거제27.4℃
  • 맑음남해25.9℃
  • 맑음27.6℃
기상청 제공
EMCN 로고
현대차·기아, 사내 특허 경연대회로 모빌리티 기술 넓힌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빌리티

현대차·기아, 사내 특허 경연대회로 모빌리티 기술 넓힌다

-우수 아이디어 발굴과 창의적 연구개발 활동 장려

 

 현대자동차·기아가 사내 특허 경연대회인 2023 발명의 날 행사를 열었다고 16일 밝혔다.

 

 올해로 14년째를 맞는 발명의 날 행사는 심사를 거친 8건의 특허가 최종 결선에 올랐다. 지난해 특허 출원한 3,000여 건의 사내 발명 아이디어 중 1차 평가를 통해 16건의 우수특허를 선별하고, 그 중 2차 평가를 통과한 수상작들이다.

 

 최종 결선에 오른 수상작은 이산화탄소를 포집해 수소를 생산하는 음이온 교환막 금속 수계 전지 시스템(이윤수 책임연구원), 안정성이 높은 전고체 배터리 전해질(최선호 책임연구원), 안전성을 강화한 문 열림 방지 구조(최대영 연구원), 바디 칼라 히든 라이팅 하프 도장(박성호 책임연구원), 모터를 이용한 보조배터리 충방전 기술(이용재 책임연구원), 자율주행 제어권 전환 알림 햅틱 장치(박치홍 연구원), 스마트 팩토리 물류 로봇 경로 최적화 관제 기술(박경동 책임매니저), 자율주행 라이다 인식 성능 강화 기술(양윤석 책임연구원) 등이다.

 

 최종 심사는 특허 평가 및 점수 부여를 통해 진행했다. 그 결과 최우수상에 이윤수 책임연구원·최선호 책임연구원, 우수상에 최대영 연구원·박성호 책임연구원, 장려상에 이용재 책임연구원·박치홍 연구원·박경동 책임매니저·양윤석 책임연구원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현대차∙기아는 임직원의 연구활동을 장려하기 위한 제도로 사내 발명자, 특허담당자, 전문 특허사무소가 협업해 미래 모빌리티 등 핵심 기술 분야에서 유망한 특허 포트폴리오를 선제적으로 구축하는 인큐베이팅 프로젝트 'i-LAB(Intellectual Property - Innovation/Invention/Idea Laboratory)'을 운영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지난해 운영한 총 142개의 i-LAB 활동 중 환경차용 차별화된 맞춤형 제어기술과 자율주행 인지기술 포트폴리오가 우수 사례로 선정돼 포상을 받았다.

 

 한편, 발명의 날을 통해 선정된 현대차·기아 임직원의 아이디어는 실제 상품화로 이어진다. 2021년 우수상을 수상한 배터리 표준화 모듈 체결 구조는 현대차그룹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E-GMP에 반영됐다. 지난해 우수 i-LAB으로 선정된 사운드 기반 감성 케어솔루션 포트폴리오는 주요 전기차의 가상 주행 사운드 개발 과정에서 핵심 기술로 채택하기도 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