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속초26.6℃
  • 맑음28.3℃
  • 맑음철원30.0℃
  • 맑음동두천30.1℃
  • 맑음파주27.9℃
  • 맑음대관령28.0℃
  • 맑음춘천28.8℃
  • 맑음백령도25.6℃
  • 맑음북강릉28.0℃
  • 맑음강릉30.3℃
  • 맑음동해28.1℃
  • 맑음서울29.9℃
  • 맑음인천24.8℃
  • 맑음원주29.4℃
  • 맑음울릉도28.5℃
  • 맑음수원28.9℃
  • 맑음영월28.4℃
  • 맑음충주28.6℃
  • 맑음서산28.3℃
  • 맑음울진28.8℃
  • 맑음청주29.9℃
  • 맑음대전30.1℃
  • 맑음추풍령28.8℃
  • 맑음안동30.0℃
  • 맑음상주32.4℃
  • 맑음포항31.3℃
  • 맑음군산28.5℃
  • 맑음대구31.0℃
  • 맑음전주29.9℃
  • 맑음울산30.2℃
  • 맑음창원30.7℃
  • 맑음광주31.0℃
  • 맑음부산29.8℃
  • 맑음통영27.3℃
  • 맑음목포28.1℃
  • 맑음여수28.8℃
  • 맑음흑산도27.4℃
  • 맑음완도31.5℃
  • 맑음고창30.2℃
  • 맑음순천28.7℃
  • 맑음홍성(예)30.0℃
  • 맑음27.4℃
  • 맑음제주29.7℃
  • 맑음고산23.3℃
  • 맑음성산29.5℃
  • 맑음서귀포27.5℃
  • 맑음진주32.1℃
  • 맑음강화23.7℃
  • 맑음양평28.5℃
  • 맑음이천29.4℃
  • 맑음인제28.3℃
  • 맑음홍천28.9℃
  • 맑음태백30.0℃
  • 맑음정선군31.2℃
  • 맑음제천28.3℃
  • 맑음보은29.4℃
  • 맑음천안29.3℃
  • 맑음보령27.8℃
  • 맑음부여29.6℃
  • 맑음금산30.0℃
  • 맑음29.6℃
  • 맑음부안29.2℃
  • 맑음임실30.2℃
  • 맑음정읍30.3℃
  • 맑음남원31.1℃
  • 맑음장수28.4℃
  • 맑음고창군30.2℃
  • 맑음영광군30.0℃
  • 맑음김해시31.5℃
  • 맑음순창군30.2℃
  • 맑음북창원31.4℃
  • 맑음양산시32.7℃
  • 맑음보성군31.2℃
  • 맑음강진군30.3℃
  • 맑음장흥30.7℃
  • 맑음해남30.1℃
  • 맑음고흥31.1℃
  • 맑음의령군31.6℃
  • 맑음함양군32.1℃
  • 맑음광양시30.7℃
  • 맑음진도군28.1℃
  • 맑음봉화28.9℃
  • 맑음영주30.1℃
  • 맑음문경30.7℃
  • 맑음청송군29.8℃
  • 맑음영덕31.8℃
  • 맑음의성31.9℃
  • 맑음구미31.4℃
  • 맑음영천30.3℃
  • 맑음경주시32.6℃
  • 맑음거창31.2℃
  • 맑음합천32.0℃
  • 맑음밀양32.5℃
  • 맑음산청32.5℃
  • 맑음거제30.2℃
  • 맑음남해29.4℃
  • 맑음30.9℃
기상청 제공
EMCN 로고
국토부. 장애인 콜택시 이용 범위 넓힌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빌리티

국토부. 장애인 콜택시 이용 범위 넓힌다

 -교통약자법 개정으로 교통 서비스 개선 나서

 -1월5일부터 40일간 교통약자법 시행령·시행규칙 개정안 입법예고

 

 국토교통부는 교통약자 특별교통수단의 서비스 수준 개선을 골자로 한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법 시행령 및 시행규칙 개정안을 입법예고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그동안 지자체가 전담하던 교통약자 특별교통수단 운영비 일부를 국비로 보조할 수 있도록 교통약자법을 개정함에 따라 운영비 보조와 연계한 운영기준을 마련해 전국적 서비스 수준을 향상하는 데 목적이 있다. 

 

 먼저 교통약자 특별교통수단 운영기준을 규정한다. 현행법은 특별교통수단 서비스 운영기준을 시·군별 조례로 마련하도록 하고 있어 시·군별 이용가능시간, 이동 가능 범위 등이 달랐다. 앞으로는 교통약자법령에 운행시간·이동범위 등 운영기준을 명시해 전국 모든 지자체가 동일한 운영기준을 적용한다. 특히 교통약자 편의 제고를 위해 운영시간은 요일과 관계없이 24시간 상시 운행하도록 한다. 환승 없이 한 번에 이동 가능한 운행범위는 인접 시·군뿐 아니라, 시·군이 속한 도(道), 인근 특·광역시까지 넓힌다. 또한 특별교통수단이 휠체어 탑승이 가능한 차인 만큼 앞으로 휠체어를 사용하는 교통약자가 비휠체어 교통약자보다 특별교통수단을 우선 이용할 수 있도록 지자체에 의무를 부여한다.

 

 

 교통약자 특별교통수단 이용대상자 기준도 개선한다. 현행 특별교통수단 법정대수 확보기준은 보행 중증장애인수(150명당 1대)인 반면 이용대상자는 보행 중증장애인뿐 아니라 고령자 및 조례로 추가할 수 있어 탑승 수요·공급의 불균형이 발생함에 따라 조정 요구가 있었다. 앞으로 이용대상자는 원칙적으로 법정대수 확보기준과 동일하게 보행 중증장애인으로 조정하고, 65세 이상 고령자는 지역 실정에 따라 조례를 통해 이용대상에 추가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원활한 지역 간 환승·연계를 위해 특별교통수단이 해당 시·군을 벗어나 관외로 이동 시 이용대상자는 보행상 중증장애인으로 일원화하되 조례에서 정한 이용자의 경우 해당 시·군의 동일 차가 관외 목적지를 왕복하는 때에만 관외 이동이 가능하도록 한다.

 

 대중교통이나 특별교통수단 이용이 상대적으로 제한적이었던 비도시지역(인구 10만명 이하 시·군)은 특별교통수단의 법정 확보기준도 상향(현행: 보행 중증장애인 150명당 1대 → 개선 : 100명당 1대)한다.

 

 이밖에 광역 및 시·군에서 운영 중인 이동지원센터의 역할도 늘어난다. 그간 특별교통수단을 이용하려면 개별 시·군에 이용신청이 필요했지만 앞으로는 광역(道) 콜센터, 누리집, 앱 등을 통해 통합 이용접수 및 배차가 가능하다. 광역 이동지원센터는 교통약자가 다른 지역으로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상담 및 배차 등 환승·연계 서비스를 제공해야 한다.

 

 국토부 윤진환 종합교통정책관은 "교통약자가 어디서나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특별교통수단 통합예약시스템 구축 등 제도 개선 및 예산 지원과 함께 포용적 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교통약자 인식 개선 교육 및 홍보도 추진할 것"이라고 전했다.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법 시행령·시행규칙 개정안은 1월5일부터 2월15일까지 40일간 입법예고 후 관계부처 협의, 심사절차 등을 거쳐 7월19일부터 시행 예정이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