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속초30.5℃
  • 맑음26.7℃
  • 맑음철원28.2℃
  • 맑음동두천27.5℃
  • 맑음파주26.9℃
  • 맑음대관령26.8℃
  • 맑음춘천27.3℃
  • 맑음백령도23.9℃
  • 맑음북강릉29.1℃
  • 맑음강릉32.0℃
  • 맑음동해29.1℃
  • 맑음서울28.4℃
  • 맑음인천24.0℃
  • 맑음원주28.0℃
  • 맑음울릉도28.8℃
  • 맑음수원27.6℃
  • 맑음영월28.3℃
  • 맑음충주27.0℃
  • 맑음서산27.0℃
  • 맑음울진28.7℃
  • 맑음청주27.9℃
  • 맑음대전28.5℃
  • 맑음추풍령27.2℃
  • 맑음안동28.0℃
  • 맑음상주29.5℃
  • 맑음포항31.0℃
  • 맑음군산27.0℃
  • 맑음대구29.6℃
  • 맑음전주29.1℃
  • 맑음울산29.2℃
  • 맑음창원29.5℃
  • 맑음광주29.0℃
  • 맑음부산28.8℃
  • 맑음통영25.7℃
  • 맑음목포26.7℃
  • 맑음여수27.5℃
  • 맑음흑산도27.6℃
  • 맑음완도29.5℃
  • 맑음고창28.9℃
  • 맑음순천27.6℃
  • 맑음홍성(예)29.1℃
  • 맑음26.0℃
  • 맑음제주28.0℃
  • 맑음고산23.0℃
  • 맑음성산27.8℃
  • 맑음서귀포26.8℃
  • 맑음진주29.9℃
  • 맑음강화24.4℃
  • 맑음양평25.5℃
  • 맑음이천27.1℃
  • 맑음인제27.5℃
  • 맑음홍천26.7℃
  • 맑음태백29.0℃
  • 맑음정선군29.0℃
  • 맑음제천26.1℃
  • 맑음보은27.4℃
  • 맑음천안27.0℃
  • 맑음보령27.5℃
  • 맑음부여27.8℃
  • 맑음금산28.3℃
  • 맑음27.5℃
  • 맑음부안27.9℃
  • 맑음임실28.6℃
  • 맑음정읍29.0℃
  • 맑음남원28.9℃
  • 맑음장수27.1℃
  • 맑음고창군28.4℃
  • 맑음영광군28.5℃
  • 맑음김해시29.5℃
  • 맑음순창군29.0℃
  • 맑음북창원30.0℃
  • 맑음양산시30.8℃
  • 맑음보성군29.5℃
  • 맑음강진군28.8℃
  • 맑음장흥29.6℃
  • 맑음해남28.6℃
  • 맑음고흥29.7℃
  • 맑음의령군29.9℃
  • 맑음함양군31.0℃
  • 맑음광양시29.5℃
  • 맑음진도군26.7℃
  • 맑음봉화27.2℃
  • 맑음영주29.0℃
  • 맑음문경29.4℃
  • 맑음청송군28.9℃
  • 맑음영덕30.9℃
  • 맑음의성29.8℃
  • 맑음구미30.1℃
  • 맑음영천29.8℃
  • 맑음경주시31.1℃
  • 맑음거창30.3℃
  • 맑음합천29.5℃
  • 맑음밀양30.8℃
  • 맑음산청31.0℃
  • 맑음거제28.1℃
  • 맑음남해27.4℃
  • 맑음29.4℃
기상청 제공
EMCN 로고
볼보트럭, 전기 트럭 5,000대 판매 돌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장동향

볼보트럭, 전기 트럭 5,000대 판매 돌파

 -2019년 첫 출시 이후 유럽·북미 40개국에서 판매

 -2023년 1분기 전기 트럭 주문대수 486대, 전년 동기 대비 141% 증가

 

 볼보트럭은 세계 시장에 판매한 전기 트럭이 5,000대를 넘어섰다고 16일 밝혔다.

 

 볼보트럭은 2019년에 첫 번째 전기트럭을 출시한 후 유럽과 북미를 중심으로 호주, 칠레, 모로코 등 40개국에서 약 5,000대의 전기 트럭을 판매했다. 이 가운데 최근 성장세가 두드러진 유럽에선 올해 1분기 동안 총 600대의 16t 이상의 전기 트럭이 등록됐다. 이는 전년 동기(134대) 대비 약 4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이 가운데 볼보트럭은 가장 높은 50%의 시장 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다. 볼보트럭은 세계 대형 전기 트럭 시장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북미에서도 선두 자리를 유지했다. 

 

 신규 주문량도 기대할만하다. 2023년 1분기 동안 볼보 전기트럭 신규 주문대수는 486대로, 지난해 1분기 보다 141% 많았다. 대부분의 주문은 네덜란드, 독일, 노르웨이 및 스웨덴을 포함한 유럽 북부 국가에서 나왔다.

 

 

 볼보트럭은 지난해 가장 인기 있는 44t급의 FH, FM, FMX에 전기 트럭 제품을 추가했다. 시장은 최근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와 중남미 및 아프리카까지 영역을 넓히고 있다. 생산 역시 확대될 예정이다. 현재 볼보트럭은 스웨덴 예테보리, 프랑스 블랭빌, 미국 뉴리버 밸리에서 전기 트럭을 만들고 있다. 올해 3분기에는 벨기에 겐트에 위치한 공장에서도 전기 트럭을 양산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충전 인프라 확충을 위해 다임러, 트라톤 그룹과 함께 유럽 전역에 최소 1,700개의 고성능 충전소를 설치할 방침이다.

 

 한편, 볼보트럭은 2030년까지 세계에 판매하는 신형 트럭의 50%, 2040년까지 판매하는 신차에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를 100% 감축하고, 2050년까지 넷 제로를 달성하겠다는 그룹 차원의 비전을 수립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